정치/선거경제/복지미디어전쟁국제정치.경제민족/통일사회/사법군사/안보문화/스포츠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교육/과학   고대사/근현대사   고향소식/해외동포   포토/해외토픽   해외동포모임방   자유게시판   남북민족문제토론방   사법피해자모임방   사랑방  
편집  2017.08.24 [15:01]
전체기사
교육/과학
고대사/근현대사
고향소식/해외동포
포토/해외토픽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해외동포모임방
자유게시판
남북민족문제토론방
사법피해자모임방
사랑방
기사등록수 : 12464 건
현재페이지 1 / 624
일본인 학자 "일본 외무성, 해적판 지도로 독도영유권 주장" [새창보기]
구보이 노리오 박사 '독도는 한국땅' 고지도 33점 공개...이 중 9점의 지도는 세상에 처음으로 공개된 것
구보이 노리오 박사 '독도는 한국땅' 고지도 33점 공개...이 중 9점의 지도는 세상에 처음으로 공개된 것"나는 역사의 진실 ...   연합뉴스 l 2017.08.23 08:21
北, 한미 패트리엇 방어망 뚫는 신형 확산탄 공개...화학탄도 장착 가능 [새창보기]
"러시아, 대북 석유수출 1년 새 2배 이상 늘어".
북한이 한ㆍ미의 미사일 방어망을 뚫기 위해 요격 미사일의 최대 요격 고도보다 높은 상공에서 자탄을 쏟아 내는 방식(ERSㆍEarl ...   중앙일보 l 2017.08.22 14:21
김유신 묘를 농부가 지키고, 지게꾼이 유물 옮겨...  [새창보기]
◆1920~30년대 경주 문화재 미공개 사진들 엿보니
90여년 전 경주지역 문화재 주변 모습 미공개 사진들 첫 공개 다음달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두달간 경주엑스포 문화센터서 ...   중앙일보 l 2017.08.22 14:00
“(우리)엄마 감옥에 가면 절대 안 돼요.” [새창보기]
'아동학대'방치-비정한 엄마지만 여섯살 아들은 품었다...아동학대 남아 영구실명-안구적출 했는데 살인미수 아니라고?
'아동학대'방치-비정한 엄마지만 여섯살 아들은 품었다...아동학대 남아 영구실명-안구적출 했는데 살인미수 아니라고? ...   중앙일보 l 2017.08.22 13:38
[특파원+] 미국, 북한 핵보유국 인정하고 ICBM 폐기 요구 가능성  [새창보기]
◆멀어지는 한반도 비핵화 ◆ICBM 폐기에 초점 ◆트럼프-김정은 정상회담
“이제는 차악의 선택을 할 수밖에 없다”고 진단했다. 제프리 루이스 미들베리연구소 동아시아 비확산 프로그램 국장은 최근 포 ...   세계일보 l 2017.08.20 16:52
[대한제국 120주년] 다시 쓰는 근대사 <2> 을미왜변과 대한제국 [새창보기]
황후 시해, 낭인 아닌 일본 육군 소위가 자행한 ‘전쟁범죄’
'제2의 임진왜란' 갑오왜란을 '갑오경장'으로 왜곡 “서재필은 일제 밀정, 안중근은 고종 밀명 받고 거사” ...   중앙일보 l 2017.08.20 10:35
[윤평중 칼럼] 진짜 평화 위해 전술 핵무기 재배치해야 [새창보기]
'핵무장 北'과 전면전 불가능… 北核 폐기 아닌 동결 상태에서 평화협정 맺으면 우리엔 '악몽' 미·나토式 전술핵 공유만이 대한민국 평화 지킬 유일한 길
'핵무장 北'과 전면전 불가능…北核 폐기 아닌 동결 상태에서 평화협정 맺으면 우리엔 '악몽'미·나토式 전술핵 공유만이 대한민 ...   조선일보 l 2017.08.18 20:53
중국이 원유 차단하면 북한은 핵실험과 전쟁 못한다 [새창보기]
북 괌 포위사격은 고도 심리전...북이 공격할 땐 미국 전면전도 불사...북한군 비축유 잘해야 2~3달 분량...중, 석유 1~2주 끊어도 핵실험 못해
미국이 대북 선제타격을 시행할 때 북한의 보복전이 전면전으로 확전될지 여부는 중국에 달렸다는 분석도 나왔다. 정 실장은 “중 ...   중앙일보 l 2017.08.18 20:30
美서 '한미훈련 중단, 주한미군 철수' 터져나오기 시작 [새창보기]
NYT "을지훈련 중단이 북핵 동결 협상 카드가 될 수" WP "美·北 평화협정 체결도 대안… 주한미군이 이슈될&
백악관 일각과 미국 언론에서는 주한 미군 철수와 중국과 빅딜론, 조건부 대화론까지 쏟아져 나왔다. 스티브 배넌 백악관 수석전 ...   조선일보 l 2017.08.18 19:54
"재래식 무기로 진행한 '워 게임'에 압도적 승리… 핵무기 사용시 共滅" [새창보기]
"전시작전권을 주권 문제로 연계한 것은 '정치적 쇼' 전쟁 수행 효율성 위한 것… 유럽서도 나토사령관이 가져"프랑스도 받아들여
설령 우리에게 전작권이 넘어왔다 해도 전시 상황에서는 미 7함대사령관이 우리해군을, 미 7공군 사령관이 우리공군을 통제 지휘 ...   조선일보 l 2017.08.08 11:22
보수야당 "대북전단 살포금지 지시는 북한 눈치보기" [새창보기]
◇"한국당 "굴욕적인 모습", ◇"바른정당 "독재체제에 평화구걸"
보수야당은 5일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달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민간단체의 대북전단 살포를 막으라고 지시한 것으로 알려지자 강도 ...   운영자 l 2017.08.06 10:10
[광화문이 궁금해?] “북한, 레드라인 넘었다? 호부호형 못하는 홍길동 심정”  [새창보기]
이미 레드존에 들어온 북한 한미가 계속 선 다시 그으며 “넘어오면 안 돼” 어르는 상황
지난달 29일 문재인 대통령의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ㆍ사드) 발사대 4기 추가 배치 지시는 의외였고 전격적이었다. 정부가 ...   한국일보 l 2017.08.06 09:31
"민간인마저 총알받이로"..수세 몰린 IS, 시리아동부 징집 명령 [새창보기]
IS "20∼30세 모든 남성 등록하라..징집 거부하면 조사·처벌"
(이스탄불=연합뉴스) 하채림 특파원 = 본거지에서 수세에 몰린 수니파 무장조직 '이슬람국가'(IS)가 시리아에서 민간인 징집에 나 ...   연합뉴스 l 2017.08.06 09:11
조선신보 "남한 집권자, 정세오판…북한 전략지위 변화 못봐" [새창보기]
대외적으로 북한의 입장을 대변하는 재일본 조선인총연합회 기관지 조선신보는 문재인 대통령이 대륙간탄도미사일급 '화성-14' 발 ...   kbs l 2017.08.03 21:16
"‘하나의 한국’ 포기로 중국에 北 정권교체 설득하라" [새창보기]
그는 “대다수 한국인이 2000만명 이상의 북한 주민을 한국에 받아들이기를 정말 원하는지 분명하지 않으며 그런 점에서 미국의 ...   중앙일보 l 2017.07.31 08:51
"北 주장하는 '북미 평화협정', 최종 목표는 한미동맹의 와해·北 주도 남북통일" [새창보기]
"북한의 핵무기 보유를 인정하든지, 아니면 전쟁을 치르자는 것""미국의 선제타격은 누구도 감당할 수 없는 참혹한 '제2의 한국전쟁'으로 이어지게 된다"
"북한은 이슬람국가(IS)나 알카에다, 자살폭탄 집단이 아니다"라며 "미국을 공격하겠다는 게 아니라 핵무기를 통 ...   중앙일보 l 2017.07.30 20:14
美전문가들 "北ICBM 저지 수단 많지 않아…재진입 여전히 난제" [새창보기]
◇"발사 시험 성공적…재진입 기술 못갖게 막아야"◇"군사행동은 안돼…가능성 희박"◇"中 믿을 수 없는 나라…
"최대의 압박 작전은 효과가 없을 것이고 북한 핵 개발을 막지 못하게 돼 있다"특히 선제공격 외에는 다른 수단이 없 ...   연합뉴스 l 2017.07.30 16:01
北中 국경 인근에서 발사 韓美 공격 어려운 점 노려..언제 어디서든 기습발사 능력 과시 [새창보기]
지난 4일 발사된 화성-14형 탄두 중량 줄여쐈을 가능성
북한은 특히 자정에 가까운 심야에 유사시 한·미 양국군의 타격이 어려운 중국 국경압록강 지역에서 30여㎞ 떨어진 지역에서 미 ...   조선일보 l 2017.07.30 15:40
ICBM 성공하면 北 다음 수순은?…한미동맹 균열 시도 우려 [새창보기]
미국 본토 대도시를 상대로 핵공격 위협을 함으로써 미국이 한반도에 증원전력을 파견하지 못하도록 하는 상황이 올 수 올 수 있 ...   연합뉴스 l 2017.07.30 15:01
미 합참의장 “대북 군사공격 불가능하지 않다”  [새창보기]
美특수전사령관 "北 핵포기 안하면 군사옵션은 항상 있다" 동아일보
던포드 합참의장은 22일(현지시간) 미국 콜로라도주에서 진행된 아스펜 안보 포럼에서 “북한에 대한 군사 공격은 우리 시대에 경 ...   kbs l 2017.07.28 16:43
 
주간베스트
  개인정보취급방침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대표전화 :010-6432-7771
Copyright ⓒ 2007 인터넷 민족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baek43333@hanmail.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