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선거경제/복지미디어전쟁국제정치.경제민족/통일사회/사법군사/안보문화/스포츠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교육/과학   고대사/근현대사   고향소식/해외동포   포토/해외토픽   자유게시판  
편집  2024.04.13 [23:40]
사회/사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하철서 한국女 성희롱하는 백인... 동영상 파문
 
조선일보 기사입력 :  2011/02/10 [22:3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지하철서 한국女 성희롱하는 백인... 동영상 파문

입력 : 2011.02.10 18:17 / 수정 : 2011.02.10 20:55
 
 

외국인 남성 2명이 서울의 한 지하철 승강장에서 한국인 여성을 성희롱하는 장면을 촬영해 인터넷에 올린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물의를 빚고 있다.

지난해 2월 동영상 포털사이트 유튜브에 올라온 17초 분량의 이 동영상은 한 외국인 남성이 한국인 여성을 성희롱하는 장면이 촬영돼 있다. 서울의 한 지하철 역 승강장에서 촬영된 것으로 추정된다.

▲ 해당 동영상 캡처화면
영상을 보면, 붉은색 반팔티에 검정색 뿔테 안경을 낀 20~30대 외국인은 한국인 여성에게 접근해 "리얼리 쏘리(really sorry). 팬시 어 범?(fancy a bum?)"이라고 물었다. '팬시 어 범'이라는 표현은 "항문성교를 즐기시나요?"라는 뜻의 영국식 속어다. 외국인의 발음도 영국식 영어에 가까웠다.

이 같은 물음에 여성은 제대로 뜻을 알아차리지 못한 듯 망설이다가 “예스”라고 답했다. 이에 외국인 남성은 잘됐다는 듯 “언제할까?”라며 질문을 이어갔다. 뒤에서 다른 외국인은 이를 촬영하고 있었다. 여성은 당황스러워했고, 동영상은 여기서 끝났다.

이 동영상은 최근 뒤늦게 한국 네티즌에 의해 국내에도 알려졌다. 동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여자분이 영어 표현을 잘 몰라서 ‘예스’라고 답한 것 같은데, 다른 나라 사람들이 ‘한국 여성은 참 쉽다’는 편견을 가질 수 있다”며 공분을 표하고 있다. 해당 백인의 신상을 캐내자”, “경찰에 수사를 의뢰해야하는 것 아니냐”는 네티즌도 적지 않다.

copyright ⓒ 조선일보 & chosun.com
 

조선닷컴 핫뉴스 best






관련기사
[성매매 특별법 6년-도심 번지는 독버섯] ‘고학력 콜걸’ 강남만 2000명
고려인 3세 여기자 "한국 정말 내가 꿈꿨던 나라 맞나…"
오호, 통재라~이나라 이땅이 동방 禽獸之國으로 전락한지 이미 오래!
서울 강남에 신종 음란클럽 `충격'
어린 학생-동료 여성강사 가리지 않는 원어민강사들의 성범죄
외국인 조폭 14국 65개파 활개... “한국어 습득땐 조선족 조직 능가할것”
*영혼없는 세계화는 껍데기에 불과 하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민족신문
 
 
주간베스트
  개인정보취급방침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Copyright ⓒ 2007 인터넷 민족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