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선거경제/복지미디어전쟁국제정치.경제민족/통일사회/사법군사/안보문화/스포츠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교육/과학   고대사/근현대사   고향소식/해외동포   포토/해외토픽   자유게시판  
편집  2019.12.13 [19:02]
군사/안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北리영호 "6자회담 필요없어, 불벼락 계속될 것"
 
연합뉴스 기사입력 :  2010/12/01 [18:3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北리영호 "6자회담 필요없어, 불벼락 계속될 것"
리영호 인민군 총참모장(자료사진)

nk지식인연대 김흥광 대표 "대민 유선방송에서 발언"

(서울=연합뉴스) 백나리 기자 = 북한 `군부 1인자'인 리영호 인민군 총참모장(당 정치국 상무위원 겸직)이 주민 유선방송에 나와 6자회담 무용론을 펴면서 `불벼락 보복'이 계속될 것임을 호언한 것으로 전해졌다.

   탈북자단체 nk지식인연대의 김흥광 대표는 1일 북한 내부소식통을 인용, "리영호 총참모장이 연평도 공격 이틀 뒤인 25일 오전 제3방송에 나와, `지금까지 6자회담에 꼬박꼬박 참가해 성의를 보였지만 국제사회가 우리에게 보여준 것은 없다. 미국과 대화도 이젠 필요 없다. 힘에는 힘이 김정일 장군님의 결심이며 장군님의 보복과 불벼락이 계속될 것'이라고 말했다고 한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또 "노동당 조직지도부가 지방 단위로 `전시동원태세 지시문'을 보내 미국을 비난하는 군중대회를 열도록 명령했다고 들었다"고 연합뉴스에 말했다.

   북한의 `제3방송'은 각 가정에 스피커로 전달되는 일종의 유선방송망인데, 주민 선전ㆍ선동용으로 많이 쓰인다.

   따라서 김 대표가 전한 리영호의 발언이 사실이라 해도 북한의 실제 정책기조와 일치한다고 단정하기는 어렵다는 지적도 나온다.

   북한군의 연평도 공격 이후 일각에서는 후계자 김정은과 나란히 당 중앙군사위 부위원장에 오른 리영호가 이번 공격을 주도했다는 분석도 제기됐다.

   nari@yna.co.kr

실버라이트 
설치하기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0/12/01 10:14 송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민족신문
 
 
주간베스트
  개인정보취급방침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대표전화 :010-6432-7771
Copyright ⓒ 2007 인터넷 민족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baek43333@hanmail.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