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선거경제/복지미디어전쟁국제정치.경제민족/통일사회/사법군사/안보문화/스포츠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교육/과학   고대사/근현대사   고향소식/해외동포   포토/해외토픽   자유게시판  
편집  2018.06.24 [14:03]
교육/과학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런던 상공에 ‘빛나는 UFO’ 4대 출몰?
 
한국경제 기사입력 :  2009/03/22 [07: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런던 상공에 ‘빛나는 ufo’ 4대 출몰?

2009년 03월 21일 (토) 16:45   한국경제




영국 런던의 상공에서 ufo로 추정되는 4개의 물체를 촬영한 사진이 공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영국 뉴스 매체 ‘텔레그라프’ 등 현지 언론은 케임브리지셔의 리버링스턴에 거주하는 데렉 버든(40)이 런던 도심의 경관을 휴대폰으로 촬영 하던 중 우연히 이 물체들을 포착했다고 1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자신이 일하는 빌딩의 16층에서 사진을 촬영했다는 버든은 “나는 런던에 자주 오지 못하는 아내를 위해 도심 경관을 촬영하고 있었을 뿐”이라며 당시에는 이상한 점을 발견하지 못했었다고 털어놨다.

그러나 며칠 후, 휴대폰 사진들을 넘겨보던 버든의 아내 사라가 문제의 사진 속에서 이 빛나는 물체들을 발견 했다. 부부는 깜짝 놀랐고, 고민 끝에 정체모를 4개의 접시를 ‘ufo’라고 추정하기 시작했다.

신기한 사실은, 4개의 접시형 물체들이 카메라의 렌즈를 통해서만 보였다는 점이다. 버든은 “사실 육안으로는 보지 못했지만, 사진에서는 그 모습이 선명하게 드러났다”며 자신은 무척 운이 좋았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버든은 이어 “믿을 수 없겠지만 사진은 전혀 조작된 것이 아니다. 휴대폰으로 촬영한 것이기 때문에 그렇게 할 수도 없다”며 이번 촬영은 절대 의도된 것이 아니라고 밝혔다.

그는 또 '데일리메일'을 통해 “사무실이 아닌 밖에서 촬영했기 때문에 창으로 빛이 반사된 것도 아니다”라고 주장하기도 했다.

그러나 사진을 본 현지 네티즌들의 반응은 냉정하다. 네티즌들은 “사진에 그림자가 없어 조작이 의심스럽다”, “외계인들은 1950년대에 쓰던 비행선을 아직도 쓰나” ,“아니라곤 하지만 아무리 봐도 창문에 비친 실내 전등 같다”는 등 대체로 의심스럽다는 의견을 내놓고 있다.

뉴스팀 이나연 인턴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하늘을 나는 자동차', 첫 비행 성공‥"폴더처럼 접었다 폈다?"

▶ "마누라 싸게 팝니다."

▶ 12세 소녀와 결혼한 이슬람 성직자 구속

▶ 구글 어스로 지붕 훔친 사나이

▶ “비단뱀이 내 강아지를 삼켰어요” 여 주인 경악

ⓒ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관련기사
군사기지로 전락한 지상낙원
베트남 남부서 ufo 추락소동…현재 파편 조사중
스웨덴 호수 괴물 동영상
식당서빙 경력2년인 일본 원숭이
들통난 빅풋 사체 발견 거짓 뉴스
광화문 상공서 ‘ufo 추정’ 20여대 촬영
아폴로 14호 우주비행사 "외계인은 진짜" 주장
외계 생명체 추적 단서 찾았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민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개인정보취급방침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대표전화 :010-6432-7771
Copyright ⓒ 2007 인터넷 민족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baek43333@hanmail.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