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선거경제/복지미디어전쟁국제정치.경제민족/통일사회/사법군사/안보문화/스포츠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교육/과학   고대사/근현대사   고향소식/해외동포   포토/해외토픽   자유게시판  
편집  2018.11.15 [21:27]
사회/사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상기 법무장관 후보자 자동차세, 과태료 체납으로 15차례 차량 압류
 
중앙일보[단독] 기사입력 :  2017/07/13 [15:3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단독]박상기 법무장관 후보자 자동차세, 과태료 체납으로 15차례 차량 압류
관련기사
‘교육대통령 김상곤’ 표절은 약과다... 혁신위원장 맡아 文 보호하고 대선 비단길 깔아준 일등공신
박상기 법무장관 후보자 ‘통진당·이석기’ 옹호… 국가보안법 폐지 주장 논란
기득권 세력이 되면서 햇빛에 드러나는 좌파의 추한 민얼굴

 
"우리 덕에 文 당선" 전교조, 빚 갚으라며 팩스 투쟁
 
안녕하세요, 착한캐피탈 곽노현팀장입니다^^
김상곤식 포퓰리즘 끝없다, “유치원도 세금급식”
票心=民心은 과연, 언제나 天心인가?
실로 웃지못할 봉숭아학당 같은 21세기판 한국적 민주주의 ...


13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선서를 하고 있는 박상기 법무장관 후보자. 임현동 기자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7회 체납
보행자 사고는 '공소권 없음' 처분

DA 300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주광덕 의원이 박 후보자에게 받은 청문회 답변서에 따르면 박 후보자는 2008년 12월 2일 ‘신호 지시 위반’으로 12만 3900원의 과태료 처분을 받았다. 박 후보자는 6년 7개월 뒤인 2015년 6월 8일 과태료를 납부했다. 2011년 4월 22일 부과된 ‘속도위반’ 과태료(4만7280원)는 1년 4개월 뒤인 2012년 8월 29일 납부했다. 과태료 체납 기간은 짧게는 2개월 길게는 6년 7개월이었다.
박 후보자는 또 자동차세와 과태료 미납으로 차량 압류를 15차례 당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2008년 자동차세 미납으로 차량이 압류됐고, 2009년 4차례, 2010년 2차례, 2011년 4차례, 2012년 3차례 과태료 미납으로 차량이 압류됐다. 가장 최근 기록은 2016년 10월 6일 과태료 미납으로 인한 차량 압류였다.
 
박 후보자 측은 교통사고처리특례법위반과 관련해선 “1993년 무단 횡단하던 보행자와 가벼운 접촉사고가 있었고, 당시 종합보험에 가입돼 공소권 없음 처분을 받은 적 있다”고 답했다.
 
손국희 기자 9key@joongang.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민족신문
 
 
주간베스트
  개인정보취급방침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대표전화 :010-6432-7771
Copyright ⓒ 2007 인터넷 민족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baek43333@hanmail.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