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선거경제/복지미디어전쟁국제정치.경제민족/통일사회/사법군사/안보문화/스포츠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교육/과학   고대사/근현대사   고향소식/해외동포   포토/해외토픽   해외동포모임방   자유게시판   남북민족문제토론방   사법피해자모임방   사랑방  
편집  2017.12.16 [17:15]
국제정치.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코미 FBI 前국장, 상원서 '러시아 스캔들' 공개증언 결정
WP "트럼프 측근 현직 백악관 관리, 러시아 스캔들 수사선상에"
 
연합뉴스 기사입력 :  2017/05/20 [12:0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코미 FBI 前국장, 상원서 '러시아 스캔들' 공개증언 결정

코미 FBI 前국장, 상원서 '러시아 스캔들' 공개증언 결정

관련기사



트럼프, 러 스캔들 수렁속으로…'사법방해' 탄핵론 점화

 
[고대훈의 시시각각] 우리는 우리를 믿고 있나
 
북한·중국 동시 때리기…트럼프식 '이이제이' 통할까

 
 
'소련붕괴 예언' 갈퉁 "트럼프 집권기에 '미국제국' 몰락"

 
 
트럼프, 부패 척결한다더니…인수위 로비스트·가족이 장악

 
 
세계가 '혼돈의 길' 앞에..."트럼프, 불확실성 시대 열어… 70년 다져온 세계질서 위기"

 
 

트럼프 시대, 기로에 선 한국"美 외교의 새 타깃 될 가능성"
 
고작 한다는게 미 중에게 한반도운명을 넘겨? 그럼 1945년 그때와 도대체 뭐가 달라?
막강한 외교적 파워는 결코 강대국만이 가능한것이 아니다!

코미 FBI 前국장, 상원서 '러시아 스캔들' 공개증언 결정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러시아 스캔들' 수사를 지휘하다 전격 해고된 제임스 코미 전 연방수사국(FBI) 국장이 상원 정보위의 청문회에 출석해 공개증언에 나선다.
 
미국의 AP통신을 비롯한 외신들은 19일(현지시간) 코미 전 국장이 상원 정보위에 나와 공개 증언을 하기로 동의했다고 보도했다.

 
상원 정보위 민주당 간사인 마크 워너 의원은 이날 성명에서 "코미 전 국장이 트럼프 대통령으로부터 갑자기 해임된 이후 제기되는 여러 의문을 푸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워너 의원은 또 "코미 전 국장은 오랜 기간 미국을 위해 훌륭히 봉사해왔고, 그에 관한 얘기를 말할 기회를 마땅히 가져야 하고, 미국 국민도 그 얘기를 들을 기회를 마땅히 가질 만하다"고 강조했다.

코미 전 국장의 청문회 증언일은 확정되지 않았지만, 성명에는 우리나라의 현충일에 해당하는 '메모리얼 데이'(5월29일) 이후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고 AFP 통신이 전했다.
이에 따라 증언대에 선 코미 전 국장의 '입'에 초미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청문회에서는 이번 논란의 출발점인 러시아의 미국 대선개입과 트럼프 캠프-러시아 간 내통 의혹을 비롯해 코미 전 국장에 대한 해임, 트럼프 대통령의 수사방해 의혹 등에 대한 폭넓은 질의와 답변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이번 사건을 수사하기 위한 특별검사까지 임명된 상황이어서 코미 전 국장의 증언을 계기로 미 정국이 어디로 튈지 주목된다.
lkw777@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5/20 10:24 송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민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개인정보취급방침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대표전화 :010-6432-7771
Copyright ⓒ 2007 인터넷 민족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baek43333@hanmail.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