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선거경제/복지미디어전쟁국제정치.경제민족/통일사회/사법군사/안보문화/스포츠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교육/과학   고대사/근현대사   고향소식/해외동포   포토/해외토픽   자유게시판  
편집  2018.04.20 [10:02]
고향소식/해외동포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해병기 성공스토리’ 감동, 영상으로 느끼자
‘반크’, 동해병기 통과과정 담은 동영상 제작해 SNS 캠페인 전개
 
재외동포신문 기사입력 :  2014/03/08 [18:0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동해병기 성공스토리’ 감동, 영상으로 느끼자
, 동해병기 통과과정 담은 동영상 제작해 SNS 캠페인 전개
김경삼 기자  |  iamsama@hanmail.net
 
   
▲ 지난 2012년 반크에서 직접 제작해 유튜브에 올린 '이 나라 사람들을 아시나요?' 영상 캡쳐.(유튜브 주소=www.prkorea.com/3.1eastsea 클릭시 연결) 이 영상은 한국과 한국인들의 역사를 해외에 알리기 위한 제작된 것이다. 반크 측 관계자는 "이번 ‘버지니아 동해, 그 기적의 이야기!' 영상은 수정 작업 중으로 조만간 유튜브에 올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이버 외교사절단 ‘반크’가 미 버지니아 동해병기 성공 스토리를 소개하는 동영상을 제작해 전 세계 한인회, 한글학교, 유학생 커뮤니티를 대상으로 홍보에 나섰다.


반크는 95주년 3·1절을 맞아 전 세계 720만 재외동포들이 한국바로알리기 운동에 동참할 수 있도록 ‘3·1절 소셜 캠페인 프로젝트’를 전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지난 5일(현지시각) 미 버지니아 주에서 동해병기 법안이 최종적으로 통과한 가운데 반크 측에서 직접 동해병기 성공 스토리를 동영상으로 제작해 눈길을 끈다.
   
▲ 박기태 반크 단장.

‘버지니아 동해, 그 기적의 이야기!’라는 제목으로 제작된 이 동영상은 버지니아에 사는 한인 동포 자녀가 학교 수업시간에 일본해 표기에 대해 의문을 품은 사건을 시작으로 미 의회에서 일본해 단독 표기를 시정하게 된 이야기 등을 소개하고 있다.

반크는 ‘3·1절 소셜 캠페인 프로젝트’를 통해 이 동영상을 전 세계 한인들이 이용하는 웹사이트, 페이스북, 카카오톡 등에 게재하며 SNS 홍보에 적극 힘쓸 예정이다. 특히 글로벌 청원사이트를 통해 동해병기 문제를 세계 곳곳에 널리 확산시킬 계획도 갖고 있다.

반크 측 관계자는 “일본정부 차원에서 진행된 치밀한 로비를 이기고 미 버지니아 주에서 동해병기 법안이 통과될 수 있었던 힘은 15만 버지니아 한인동포들의 하나된 마음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이번 캠페인으로 720만 재외동포들이 제2의 버지니아 기적의 주인공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반크’(VANK: Voluntary Agency Network of Korea)는 국내 청소년들과 대학생들을 주축으로 온·오프라인 상에서 한국을 알고 싶어 하는 외국인들과 한인동포, 입양아들에게 한국을 홍보하는 민간 외교사절단으로, 지난 1999년 공식출범 이후 세계지도, 교과서를 발행하는 국제 주요 기관에 일본해 단독 표기를 동해병기로 바꿔줄 것을 요청해 시정을 이끌어내는 등 현재 세계 곳곳에 한국에 대한 정보를 바로 알리는 데 노력하고 있다.< 저작권자 © 재외동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경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민족신문
 
 
주간베스트
  개인정보취급방침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대표전화 :010-6432-7771
Copyright ⓒ 2007 인터넷 민족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baek43333@hanmail.net for more information